1) 개도 동물이다.
개와 다른 동물의 차이는 없습니다. 그리고 개와 인간의 차이도 없습니다. 똑같은 동물일 뿐입니다. 개만 대단하다고 하는 생각은 다른 사람들에게 웃음을 줄 뿐입니다. 개는 동물의 하나이다라는 명제를 받아들이시지 않는다면 아래글은 읽어보셔야 소용도 없으니 그냥 창을 닫아주시길 바랍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어떤 리플이 생각나는군요."나는 어릴때부터 소를 키워왔다. 그 눈망울을 보면 너무나 사랑스럽다. 그런 소를 어떻게 먹을 수 있는가?! 당신들 모두 소고기를 먹지 말라! 소는 우리를 위해서 열심히 일하고 조용히 충성을 하는데 어떻게 소를 먹을 수 있단 말인가"! 한마디로 반대 상황이 되어보십시오. 그러면 개고기 중에서는 많은 순종개를 포함되어있다는 말이 얼마나 허황된 발언인지 아실것입니다. 그거 아십니까? 돼지에도 고양이에도 소에도 순종과 잡종은 있습니다. 더욱 재미있는 것은 소나 돼지의 소위 순종은 더욱 더 비싼 값에 팔립니다.


2) 개만이 반려동물이다?

님에게 반려동물이지만, 그것을 타인에게 강요하시면 안됩니다. 타인에게는 반려동물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저는 애견인에게 개고기를 먹으라고 강요한 적 없습니다. 그것은 여러분들의 자유이기 때문입니다.

저도 개를 키워봤고, 고양이도 키워봤습니다. 병아리를 닭이 될 정도로도 키워봤습니다. 그렇지만 개를 먹어봤고, 고양이도 먹어봤고, 닭도 당연히 먹습니다. 음식과 애정을 주는 대상은 구별하시기 바랍니다. 애정을 준다면 인형에도 개와 동일하게 감정을 이입할 수 있습니다. 고로 개만 특별히 취급하는 것은 웃기다고 밖에 느껴지지 않습니다.


3) 생물의 기본 속성
더욱 더 큰 문제는 인간...아니 모든 생물은 기본적인 절대 법칙을 가지고 있습니다. 자신과는 다른 존재를 섭취하여서 에너지를 만든다는 것이지요. 인간은 다른 생물을 섭취해야됩니다. 동물은 물론이고, 식물도 섭취해야됩니다. 물론 물도 빼놓을 수 없는 것이지요. 아! 산소도 중요합니다.  그리고 산소 속 에도 수 많은 미생물들이 살아있습니다.

냉혹하고 잔인해 보이지만, 인간도 생물이기에 타자를 섭취해서 자신을 구성해야됩니다. 그러지 않으면 생존할 수가 없도록 되어있습니다. 인간은 같은 인간도 먹을 수 있는 잡식성 생물입니다. 이점을 잊지 않으셨으면 하는군요.

 
4) 개고기와 원조교제?
어떤 분은 개고기를 먹는 것이 개인 취향의 문제라면, 원조교제도 자유롭게 놔두어야 되는 것이 아니냐고 합니다. 원조교제 자체는 개인의 취향이지만, 해당 행위를 함으로 인하여 사회적으로 악영향을 미칠 수 있기에, 법률적으로 금지해놓은 것이지요. 하지만 개를 먹는 것에는 사회적인 금지가 없습니다. 두가지의 차이를 명확히 구별하기시를 바랍니다.

 
5) 서양숭배사상
개고기 반대론자분들이 자주 언급하는 것이 서양의 사례입니다. 하지만!

문화상대성이라는 말을 아시리라 생각합니다. 각각의 문화에는 우월이 없고, 다름기만 하다는 것은 서양에서도 20세기에 결론이 나온 문제입니다.(혹은 "야생의 사고"라는 책이 한국에도 번역되어서 나왔는데 한번 읽어보시기를 바랍니다.) 더 간단히 정리하면 서양에서 개고기를 먹지 않는다고 저희까지 먹지 않아야 되는 것은 아닙니다.

또한 물질적으로 풍요로우면서 동물에 대한 권익이라고 하셨는데, 서양의 애완동물 문제에 대해서 조금 더 알아보셨으면 좋겠군요. 서양은 유기견 문제가 없으리라고 생각하십니까? 또한 동물의 대한 권익이라고 하시는데 그럼 서양사람들은 돼지고기도 먹지 않는가요? 돼지도 분명한 동물입니다. 현재 서양에서는 개를 먹지 않지만, 과거에는 서양에서도 개를 먹었습니다.(중세까지는 확실합니다.)

한마디로 제대로 된 현실 파악부터 하시길 바랍니다.

 
6) 진정한 애견인이라면!
마지막으로 정말 개를 사랑하신다면, 지금의 열악한 도축환경을 개선하실 방법에 정력을 투자하셨으면 좋겠군요. 곧 지금의 체계적이지 않은 도축시스템과 위생적으로 문제가 있는 도축환경 및 유통과정에 대한 이야기와 개선 방법들을 말씀하시는 것이라면 보신탕을 먹는 사람들도 받아 들입니다.



단순히 개가 인간의 친구이니 먹지 말라고 하시는 건 개그밖에 되지 않습니다.




개고기 이야기를 블로그에서 하지 않으려고 했습니다만, 어떤 분이 덧글로 자극하셔서 대답으로 쓴 글을 다시 정리해서 올립니다.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전 조용히 살고 싶습니다. 분쟁이 일어날 글은 쓰기 싫습니다. 인기 없는 중국에 관한 이야기만 올리면서 살고 싶습니다.




추가 :

그냥 예입니다만...
합법화의 애견인으로서의 장점
1) 시골마당에서 두들겨 패서 먹는 개고기가 사라진다.
2) 기존의 개도축은 탈법적이어서 세금이 없지만, 이제부터는 세금이 생길 것이고, 개고기 가격이 오름으로 인하여 기존에 비하여 소비가 일정정도는 위축될 것이다.
3) 개를 납치해서 사적으로 도축해서 유통할 수 없기에 애완견들이 기존에 비하여 안전해진다.

개고기를 먹는 사람을 설.득. 할 수 있는 점.
개고기의 도축과 유통이 투명해짐으로 인하여 개고기를 안심하고 먹을 수 있게 된다.   

BLOG main image
바로바로의 중얼중얼
인문학과 IT의 융합을 추구하는 디지털 인문학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중국을 비롯한 다양한 취미생활을 통하여 박학을 추구하는 잡학입니다. 개인적인 문의는 제 메일(ddokbaro@g메일.com)로 해주시기 바랍니다.
by 바로바로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619)
디지털인문학 (256)
30살의 병사생활 (5)
중얼중얼 (435)
한국이야기 (140)
중국이야기 (1351)
중국유학 (282)
중국만화 (487)
역사-歷史 (202)
번역 프로젝트 (70)
취미생활 (224)
로바로바 (8)
Language (40)
中文 (100)
일본이야기 (17)
TNM Media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바로바로'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